하이틴tv

하이틴tv

서브콘텐츠 - 내용상세보기

[배재대학교] 배재대, 전국 최초로 도입한 ‘SW(소프트웨어)버스’…대전 초·중·고교에 ‘4차 산업혁명’ 체험형 교육


작성일 : 2021-04-28  


-26일부터 11월까지 학교 24곳 대상 인공지능 로봇·드론·VR체험 진행 

배재대학교(총장 김선재)가 전국 최초로 도입한 ‘SW(소프트웨어)버스’를 가동해 대전지역 초·중·고교생들에게 드론·로봇·VR기기 활용 등 4차 산업혁명 체험형 교육을 운영한다.

배재대 AI·SW중심대학사업단(단장 정회경)은 26일 대전삼성초등학교를 시작으로 11월까지 각급학교 24곳에서 ‘2021년도 AI·SW중심대학사업 PCU-SW버스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교육은 배재대가 보유한 AI로봇을 활용한 인공지능 교육과 SW코딩, VR 가상현실 체험, 드론 비행원리·동작방법, 3D 프린터 체험, 키오스크(무인 정보단말기)로 인공지능·증강현실 체험 등 첨단산업과 밀접한 교육으로 구성됐다.

배재대는 2019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SW중심대학사업에 선정된 뒤 전국 대학 최초로 소외지역과 각급학교를 방문해 4차 산업혁명 교육이 가능한 SW버스를 선보였다. 초·중·고교생들은 SW버스 안팎에서 VR을 쓰고 가상현실을 즐기고 축구공 드론를 운용하는 교육을 받는다.

증강현실을 가미한 키오스크에선 가상의 장소에서 사진을 촬영해 메일로 보내거나 소셜미디어에 탑재하는 일상형 체험형 교육을 준비했다. 3D 프린터는 일상용품부터 여러 캐릭터를 출력하는 교육이 가능해 4차 산업혁명을 폭넓게 이해하는 계기를 마련한다.

정회경 단장은 “대전지역 24개 학교가 참여하는 SW버스 프로그램은 대학이 보유한 우수한 인력과 첨단 교육 장비를 활용해 4차 산업혁명을 몸소 느끼게 해주는 유익한 교육의 장이 될 것”이라며 “인공지능과 SW 가치를 퍼트려 ‘과학도시’ 대전의 인재들이 다채로운 체험을 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설명 : 배재대 AI·SW중심대학사업단이 26일부터 11월까지 대전지역 각급학교 24곳을 대상으로 SW버스 프로그램을 운영해 4차 산업혁명 가치 확산에 나선다. 사진은 지난해 전국 대학 최초로 도입한 SW버스에서 체험하는 모습. 배재대 제공

박시현 CP

0

Copyrights ⓒ 하이틴TV
www.highteentv.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댓글작성

댓글작성
등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