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틴tv

ApplyKorea

서브콘텐츠 - 내용상세보기

[가톨릭대학교] 가톨릭대, 탄소중립 실천 공로로 환경부장관표창 수상


작성일 : 2023-01-02  

가톨릭대(총장 원종철)가 수년간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펼쳐온 노력과 성과를 인정받아 지난 1230일 환경부장관표창을 수상했다. 탄소중립 실천 공로로 환경부장관표창을 수상한 대학은 가톨릭대가 국내 대학 중 처음이다.

 

환경부는 가톨릭대가 2017년부터 탄소중립 이행 기반 마련에 앞장서온 점을 인정했다그 동안 가톨릭대는 △태양광발전설비 구축 △LED 스마트 등기구 교체 △고효율 냉·난방기 교체 △교내 에너지종합관리시스템 구축 등으로 전기 및 도시가스 에너지를 2016년 대비 최대 18% 절감하는 등 탄소중립 정책을 선제적으로 수립·실천해왔다.

 

특히 가톨릭대가 2005년부터 시행 중인 산림 수종 개량 사업 공로를 높이 평가 받았다가톨릭대가 교내에 식재한 소나무전나무단풍나무 등의 묘목은 17년간 14천여 그루에 달하고이것이 자라 과거 황폐했던 대학의 뒷산은 큰 숲이 되었다또한 가톨릭대는 교내 묘목 밭에서 이미 성장해있던 은행나무들을 대학 전체에 옮겨 심어 캠퍼스 숲 복원에도 힘써왔다가톨릭대는 앞으로도 산림 수종 개량 사업을 지속하며교내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넘어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 달성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2050 탄소중립 및 2030 국가온실가스 감축목표(NDC) 달성을 위한 노력도 적극 진행 중이다가톨릭대는 탄소중립추진위원회를 주축으로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할 예정이다이를 위한 4대 추진전략으로 △에너지 관리 효율 고도화 △생태·흡수원 관리 최적화 △탄소중립 교육·평가 체계 구축 △녹색전환 거버넌스 구축·강화 등을 실천 중이다.

 

또한 탄소중립 실천 동아리 COz(씨오지학생들을 중심으로 교내 탄소중립 실천과 문화 확산을 주도하고 학생들의 인식 개선을 위한 환경 교육 프로그램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이처럼 가톨릭대는 향후 5년간 쓰레기 제로 캠퍼스 구축을 위해 적극 노력하는 것은 물론태양광 발전 설비 확충을 통해 에너지 자립대학으로 거듭날 계획이다.

 

가톨릭대 원종철 총장은 “가톨릭대 학생과 교직원 등 전 구성원이 함께 친환경 그린 캠퍼스 구축을 위해 한 마음 한 뜻으로 앞장선 공로를 높이 평가 받은 결과다”며 “앞으로도 가톨릭대는 탄소중립 선도대학으로서 2030 탄소중립을 실현하는데 모범적인 주체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민영 PD

0

Copyrights ⓒ 하이틴TV
www.highteentv.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댓글작성

댓글작성
등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